뉴스

2K, 차세대 NBA 2K21에 WNBA MyPLAYER 모드 The W 도입

  • 이승희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20-10-30 16:19:07

    [베타뉴스=이승희 기자] 2K는 차세대 콘솔용 NBA 2K21에서 선보일 WNBA 콘텐츠를 포함한 새로운 독점 기능을 공개했다.

    'The W' 모드는 NBA 2K 시리즈 최초의 WNBA MyPLAYER 콘텐츠로, 지난해 도입된 WNBA의 경험을 크게 확장한다.

    플레이어는 커스터마이징 기능을 이용해 자신만의 WNBA 선수를 만들어 브리아나 스튜어트, 나피사 콜리어, 다이애나 터라시 등 WNBA 최고의 스타와 12개 WNBA 팀이 총출동하는 프로 무대에서 뛸 수 있다.

    또한 The W 온라인의 신규 전용 코트 위에서 3대3 MyPLAYER 경기를 펼치며 짜릿한 경쟁을 경험할 수 있으며 MyWNBA 모드에서는 GM과 총재 자리에 앉아 12개 모든 WNBA 팀과 전체 리그의 성장을 이끌 수 있다.

    아울러 NBA 2K 소셜 미디어 채널에서 WNBA 선수들의 레이팅이 공개되었으며, 브리아나 스튜어트가 최고 평점 95를 기록하며 리그 최고의 선수로 자리매김했다.

    비주얼 컨셉의 시니어 프로듀서 펠리시아 스틴하우스는 "WNBA와 제휴를 맺고 플레이어에게 The W를 소개하게 되어 정말 자랑스럽다. 코트 안팎에서 자신을 인식할 수 있는 것은 우리에게 무척 중요하다. The W는 여자 농구를 부흥시키고 WNBA 스타의 능력을 조명하는 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NBA 2K21는 NBA 2K 온라인 농구 커뮤니티인 동네의 확장된 환경에 대해서도 곧 자세하게 다룰 예정이다.


    베타뉴스 이승희 기자 (cpdlsh@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





    http://m.betanews.net/1238643?rebuild=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