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문대통령, 포스코 포스텍 방사광가속기 시찰...포항서 두번째 '지역경제투어'

  • 조창용 기자
    • 기사
    • 프린트하기
    • 크게
    • 작게

    입력 : 2018-11-09 10:42:13

    ▲전국투어 두 번째 일정으로 경북 포항을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이 8일 오후 경북 포항 포스텍 4세대 방사광 가속기 연구소에서 고인수 포항가속기 연구소장으로부터 가속기 터널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 연합뉴스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지역의 민생·산업 현장을 찾아 나서기 시작한 문재인 대통령이 8일 '지역경제투어' 두 번째 장소로 경북 포항을 찾았다.

    문 대통령의 포항 방문은 지난해 11월 지진피해 현장을 방문한 지 약 1년 만이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포스코의 포스텍 4세대 방사광가속기 연구소를 찾아 청년 벤처창업가 등 지역경제인들과 간담회를 했다.

    최정우 포스코 회장,이철우 경북지사, 장세용 구미시장,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김도연 포스텍 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문 대통령은 지역경제인들과 신산업 및 일자리 만들기 방안 등과 관련한 의견을 교환했다.

    또한 철강기술 혁신과 첨단산업 육성, '포스트 전자 디지털 4.0'과 같은 경북 경제의 성장 전략도 논의했다.

    문 대통령은 간담회를 마친 후 경북 혁신기술의 상징이라는 평가를 받는 4세대 방사광가속기 현장을 시찰했다.

    방사광가속기 연구소는 엑스레이 레이저 섬광을 발생시켜 물질의 미세구조를 보는 '거대 현미경'인 방사광가속기를 보유한 국가 공동 연구시설이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달 30일 전북 군산 유수지 수상태양광 발전소에서 열린 '새만금 재생에너지 비전 선포식'에 참석해 본격적인 지역경제 활성화 행보에 들어갔다.

    문 대통령은 앞으로도 전국의 시도를 순차적으로 방문해 지역의 경제인, 소상공인 등과 직접 소통하며 지역의 발전전략을 논의하는 동시에 지역이 해당 전략을 주도적으로 추진할 수 있게 지원할 방침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